한국 문화의 세계화, 21세기 세계문화의 중심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함께 합니다.

쥬라기로드

공유
인쇄
제목쥬라기로드 화석관(전시관2)
작성자관리자 @ 2018.09.11 13:55:59
1.쥬라기로드 화석관(전시관2)

고생대관

고생대의 대표적인 화석생명체인 삼엽충, 바다전갈, 메소사우르스 등을 살펴 볼 수 있는 고생대관


고생대(약 541Ma ~ 252Ma, 1Ma=1백만년)는 캄브리아기, 오르도비스기, 실루리아기, 데본기, 석탄기, 페름기의 6기로 구분됩니다. 캄브리아기 대폭발로 알려져 있는 고생대 초기의 생명체들은 이전과 달리 광물질로 이루어진 단단한 골격을 가지게 되었으며 현재 지구상에 존재하는 대부분의 동물들이 나타난 시기입니다.

 

- 삼엽충 : 고생대의 표준화석으로 곤충, 새우, 게와 같은 절지동물문에 속하며, 쥬라기로드에는 다양한 삼엽충화석들이 전시 중이다. 삼엽충은 우리나라 고생대지층이 분포하고 있는 강원도 태백, 영월, 문경 등에서 다량 산출, 보고되었다.

 

- 바다전갈 : 고생대에 번성하였으며 멸종된 거대 절지동물이다. 이들 중 가장 크기가 컸던 일부 종은 대략 2m 이상 성장했으나 대부분 20cm 내외로 성장하였다. 쥬라기로드에 전시된 바다전갈은 실루리아기에 주로 서식하였던 Eurypterus이다.

 

- 메소사우루스 : 가장 오래된 담수파충류의 하나로써 대륙이동설에 중요한 증거로 이용된다. 쥬라기로드에 전시 중인 메소사우루스는 브라질에서 산출되었으며 보존상태가 극히 양호하다.

 

 

 

중생대관

다양한 암모나이트와 공룡 화석(골격, 발자국, 알) 등을 확인 할 수 있는 중생대관


중생대(약 252Ma ~ 66Ma, 1Ma=1백만년)는 트라이아스기, 쥐라기, 백악기의 3기로 구분됩니다. 고생대 말 페름기 대멸종으로 인해 생물계의 90% 가량이 멸종하였으며 이후 중생대의 육상은 파충류(공룡), 해상은 연체동물(암모나이트)가 중요한 생물학적 지위를 갖게 됩니다.

 

- 암모나이트 : 중생대 해양에 번성했던 표준화석으로 현생생물 중 가장 비슷한 형태로는 앵무조개류가 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중생대 기간동안 해성층이 없었기에 암모나이트의 산출이 이루어지지 않는다.

 

- 공룡 : 중생대 육상을 대표하는 표준화석이다. 일반인들이 쉽게 착각하는 익룡과 수장룡은 공룡에 포함되지 않는다. 중생대관에는 프시타코사우루스(초기 각룡류)와 알로사우루스(티라노사우루스의 선조, 복제품)가 전시 중이며 그 밖에도 공룡발자국화석과 공룡알 또한 전시 중이다.

 

 

 

신생대관

미국 그린리버층에서 발견된 다양한 어류화석, 우리나라(경주 및 포항)에서 발견된 연체동물 및 식물 화석, 매머드 상아화석 등을 관찰할 수 있는 신생대관


신생대(약 66Ma ~ 현재, 1Ma=1백만년)는 제 3기, 제 4기의 2기로 구분됩니다. 중생대 말 백악기 대멸종을 거치며 중생대를 대표하는 생명체인 공룡과 암모나이트는 역사 속으로 사라졌으며, 이후 포유류 들이 지구 상에 급격하게 퍼져나가 번성하게 됩니다. 또한 신생대에는 초원이 발달하며 속씨식물이 번성하여 생물계가 다시금 풍성해졌습니다.

 

- 매머드 : 매머드는 플라이스토세 동안 지금의 시베리아와 북미의 추운 툰드라 지역에서 살았던 초식동물로써 현재의 코끼리와 형태적으로 상당히 유사하다. 신생대관에서는 매머드 상아를 전시하고 있다.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쥬라기로드 #경주가볼만한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