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문화의 세계화, 21세기 세계문화의 중심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함께 합니다.

새소식

공유
인쇄
제목[2020.11.19] '인피니티 플라잉' 10주년 기념 투어공연, 부산 영화의 전당·국립중앙박물관 용극장서, 10년간 2000회 공연 60만명 관람 대기록
작성자관리자 @ 2020.11.19 11:44:23
1.[2020.11.19] '인피니티 플라잉' 10주년 기념 투어공연, 부산 영화의 전당·국립중앙박물관 용극장서, 10년간 2000회 공연 60만명 관람 대기록2.[2020.11.19] '인피니티 플라잉' 10주년 기념 투어공연, 부산 영화의 전당·국립중앙박물관 용극장서, 10년간 2000회 공연 60만명 관람 대기록3.[2020.11.19] '인피니티 플라잉' 10주년 기념 투어공연, 부산 영화의 전당·국립중앙박물관 용극장서, 10년간 2000회 공연 60만명 관람 대기록4.[2020.11.19] '인피니티 플라잉' 10주년 기념 투어공연, 부산 영화의 전당·국립중앙박물관 용극장서, 10년간 2000회 공연 60만명 관람 대기록

경주엑스포공원 베스트 ‘스테디셀러’

 

인피니티 플라잉’ 10주년 기념 투어공연

 

부산 영화의 전당 오산 문화회관 국립중앙박물관 용극장서 플라잉

세계최초 로봇팔 3D홀로그램 접목 환상적 무대로 전국 관람객 맞아

경북 대구 홍콩 터키 등 국내외 2000회 공연, 60만명 관람 대기록

 

국가대표 출신 배우들의 다채로운 액션연기에 세계 최초로 로봇팔과 3D홀로그램을 접목하며 화려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는 경주엑스포공원 상설 퍼포먼스 인피니티 플라잉10주년을 맞아 서울과 부산의 문을 두드린다.

 

()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주엑스포공원 상설공연 10주년을 맞은 액션 퍼포먼스 인피니티 플라잉이 서울과 부산에서 공연을 갖고 관람객을 맞는다고 19일 밝혔다.

 

인피니티 플라잉투어공연의 첫 번째 일정은 부산 영화의 전당에서 20일까지 진행된다. 지난 12일부터 매회 개인과 단체관람이 이어지면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지정된 좌석의 매진을 이어가고 있다.

 

부산 공연이후 28일 경기 오산문화예술회관에서 공연을 갖고 재정비 시간을 거쳐 내년 18일부터 228일까지는 서울 국립중앙박물관 극장용에서 공연을 속개한다.

 

이번 투어공연은 10년간 공연을 펼치며 지역 공연예술의 기반을 다져온 인피니티 플라잉이 각종 공연이 몰리는 연말연시에 서울과 부산 등 전국 주요 공연장에서 무대를 펼쳐 의미를 더한다.

 

플라잉은 난타와 점프 등을 연출한 최철기 감독과 경주엑스포가 함께 제작한 것으로 ‘2011 경주세계문화엑스포주제공연으로 첫 선을 보인 후 10년간 2,000회 이상 공연을 진행하며 60만명의 관람객을 유치하며 경주와 경북을 대표하는 퍼포먼스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터키와 홍콩, 싱가포르, 중국, 베트남, 대만, 인도네시아 등 7개국 등 국내외 상설공연을 진행하며 지역 공연계의 새로운 역사를 써내려가고 있다.

 

플라잉은 기계체조와 리듬체조 등 국가대표 출신 배우들이 참여해 체조기술뿐만 아니라 치어리딩, 마샬아츠 등을 접목한 역동적이고 코믹한 넌버벌(대사)공연이다.

 

시간의 문을 통해 신라시대에서 현대로 도망 온 도깨비와 그를 잡기위해 뒤를 쫓는 화랑 비형랑, 치어리딩 대회를 준비하는 학생들이 만드는 좌충우돌 이야기가 주요 스토리다.

 

지난해 ‘2019 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계기로 세계 최초로 상설 공연에 로봇팔과 3D홀로그램을 접목하며 업그레이드해 인피니티 플라잉으로 재탄생했다.

 

배우가 와이어를 타고 무대 위를 돌던 연출을 객석까지 확장해 관객의 머리위로 날아다니고 로봇팔에 탑승한 배우가 360도 회전하며 3D홀로그램과 어우러져 다이내믹하고 화려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인피니티 플라잉팀은 투어공연을 마친 후 내년 3월부터 다시 경주엑스포공원 문화센터에서 상설공연을 재개한다.

문의 : 페르소나/경주 상설공연 054-775-0815/서울 투어 02-766-0815

 

투어공연을 총괄하는 페르소나 경주사업무문 황근생 대표는 “2020년 코로나로 잦은 휴연을 하면서 어려움을 겪었지만 지난 10년간의 성과를 돌아보며 공연의 완성도를 더욱 높이는 기회가 됐다수준 높은 퍼포먼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은 경주엑스포공원의 주요 콘텐츠 가운데 하나인 인피니티 플라잉은 지역에서는 보기 드문 상설공연을 10년간 지속적으로 펼치면서 경주와 경북을 대표하는 공연으로 성장했다경주엑스포공원이 다양한 공연과 지역의 문화를 소개하고 문화예술인들의 창작활동을 넓힐 수 있는 문화교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