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문화의 세계화, 21세기 세계문화의 중심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함께 합니다.

새소식

공유
인쇄
제목[2021.06.03] 경주엑스포대공원 '경북행복누비단' 발대식, 모니터링 단원 8명 위촉
작성자관리자 @ 2021.06.07 11:14:16
1.[2021.06.03] 경주엑스포대공원 '경북행복누비단' 발대식,  모니터링 단원 8명 위촉2.[2021.06.03] 경주엑스포대공원 '경북행복누비단' 발대식,  모니터링 단원 8명 위촉3.[2021.06.03] 경주엑스포대공원 '경북행복누비단' 발대식,  모니터링 단원 8명 위촉

경주엑스포대공원경북행복누비단발대식 개최

 

경북행복재단과 3일 단원 8명 위촉, 공원 내 시설 콘텐츠 3개월간 모니터링

모니터링 결과 적극 검토 관광약자 눈높이로 다가가는 문턱 없는 관광지로

 

모두가 불편함 없이 즐길 수 있는 관광환경 조성을 위해 함께 노력합시다!” 경주엑스포대공원이 차별 없이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관광환경 조성을 위해 경북행복누비단을 운영한다.

 

경주엑스포대공원은 3일 경북행복재단과 함께 경북행복누비단발대식을 갖고 모니터링 단원 8명을 위촉했다.

 

이날 발대식은 류희림 경주엑스포대공원 사무총장과 이욱열 경북행복재단 대표, 김일근 경북시각장애인연합회 회장, 박선하 경북장애인편의증진기술지원센터 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경북행복누비단은 관광약자가 직접 체험하며 이용과 이동의 편의성 향상을 위해 모니터링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선정된 8명의 모니터링 단원은 경북장애인편의증진기술지원센터와 경북시각장애인연합회의 추천으로 모집한 지체장애인 4명과 시각장애인 4명 등으로 구성됐다.

 

발대식을 통해 모니터링 단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단원들은 선서문을 낭독하며 적극적인 활동을 펼칠 것으로 다짐했다.

 

또 발대식에 앞서 효과적이고 실효성 있는 모니터링을 위해 선발된 단원들을 대상으로 경북행복재단 연구원과 건축사 등 전문가의 교육을 함께 진행했다.

 

단원들은 오는 831일까지 경주엑스포대공원 곳곳을 방문해 문화콘텐츠와 시설물을 사용하면서 현황을 모니터링하고 의견을 기록해 전달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경북행복누비단발족 및 운영은 지난 2월 경주엑스포대공원과 경북행복재단, 장애인편의증진기술지원센터, 시각장애인연합회가 체결한 장애인과 노인, 임산부 등 이용 편의증진 및 문화관광 접근성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이 계기가 됐다.

 

경주엑스포대공원은 모니터링 결과를 수렴해 추후 공원 시설 인프라 개편에 적극적으로 반영하는 한편, 관광약자를 배려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한다는 방침이다.

 

류희림 경주엑스포대공원 사무총장은 이번 발대식이 경주엑스포대공원이 관광약자를 위해 다시 한 번 전체적인 시설과 콘텐츠, 프로그램 등을 점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단원들의 적극적인 모니터링을 당부하며 결과를 운영에 충분히 반영해 모든 분들이 몸뿐만 아니라 마음까지도 편하고 즐겁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